Profile image

오랜만에 글을 씁니다

ㅍㄹ촉 | 조회 수 166 | 2017.01.11. 23:30
첨부 (1)
  1. Sketch113233356-1.png (File Size:681.8KB/Download:2)

Sketch113233356-1.png



글을 참 오랜만에 쓰는군요.

눈팅은 심심할때 몇번하고 있지만 요즘 여행도 갔다오고 간병도 하고 이런저런 일때문에 바빴습니다.

여러분들은 어떻게 지내시는지요.


2학기를 2점대 초반으로 마무리(한문은 재시에서 겨우 통과했읍니다... 동기 누님이 진급 축하한다고 말씀하시더군요...ㅠㅠ)했고

기말고사 시험기간 동안 내가 사람이 맞나 싶을 정도로 아무것도 안 하면서 무기력하게 날들을 보내다가

방학되면 펌프도 하고 메이플도 하고 이런저런것 다 해봐야지 하다가 아무것도 안 하고 있네요.  휘....

그래도 뭔가 제가 하고 있는 유의미한 활동을 하나 얘기해보자면


저는 지금 교수님 연구실에서 뭔가를 배우기 시작했습니다

음... 뭔가를 배운다는 말이 어색한데, 교수님 산하에 있는 연구실에서 학교 선배님들이 진행하시는 연구를 도와주고 어깨너머로 이것저것 배운다고 합니다. 아직 본격적인 실험에 들어가지 않아서 잘은 모르지만....

오늘 교수님, 연구실 조교님들, 그리고 같이 연구를 진행할 선배님들과 동기분들과 점심을 같이 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고,

그리고 그 후에는 실험 쥐들이 먹을 먹이를 만들었습니다.  

오늘 3시간동안 꼼지락대면서 겨우 몇개 만들었는데, 교수님이 이것의 5배가 필요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하하핳ㅓㅏㅁㄹ퍄ㅡㅏㅂ


내일은 아침 9시에 나가서 몇시에 들어올지 모르겠네요.




마지막으로 여러분들께 당부드리자면

콕콕은 좋은 커뮤니티 사이트이고 여기 계신 분들도 좋으신 분들이라 힘들때면 기대고 싶어지시겠지만

자신 스스로가 처해있는 상황을 언제나 잊지마시고 내게 엄격해지시길 바랍니다. 남에게는 관대해지시구요.

저는 지금까지 그것을 못해서 언제나 떠밀려오는 삶을 살아왔지만, 짧은 순간이나마 제게 엄격했던 시절동안은 제 자신에게 자신이 넘쳤고 행복했었습니다.


그리고 제 주변에서도, 아니 멀리 갈 필요없이 콕콕에서만 보더라도,

자신에게 항상 엄격하면서 남들을 위해서 베풀고 자신있게 살아가던 사람은 좋은 결과를,

남들을 속이면서 이런저런 말들로 남을 유혹하던 사람은 결국 자신의 업보에 맞는 결과를 얻게 된 것 같습니다.


콕콕 여러분 모두 올해 바라는 바 꼭 성취하시길 바라겠습니다.

그리고, 늘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
  1. Sketch113233356-1.png (File Size:681.8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ㅍㄹ촉

(level 3)
51%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펌프는 끔찍한 게임입니다.

차라리 DDR을 하세요.

펌프는 사랑입니다.

 

8_Ra_촉-④는 메가촉, palaChok, 8_Ra_촉 등의 닉네임과는 관련이 있을수도 있고 없을수도 없습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50.00MB
파일 크기 제한 : 50.00MB (허용 확장자 : *.*)
Profile image
허혁재 at 2017.01.11. 23:54
오늘 첨하는데 프라임2 신곡들 재밌습니다.. 팔라촉님 2017년에도 즐펌하시기 바랍니다
Profile image
ㅍㄹ촉 at 2017.01.12. 01:22
오늘은 사람이 많을까봐 안 갔는대 내일은 꼭 가봐야겠네요. 허님두 즐펌하시구 혹시 제 스렠cpu 원하시면 쪽지 하시길 바랍미다ㅠㅠ 펌트리스 아직도 못 깹니다...
Profile image
허혁재 at 2017.01.12. 01:33

ㅜㅜ 주시면 잘받겠지만 왜 못깨시는것입니까.... 저보다 훨씬 잘하시는데..

겨울 at 2017.01.12. 00:24

컥컥한의대 정모 개최함니다

Profile image
ㅍㄹ촉 at 2017.01.12. 01:23
제마나인 정모 갔을때가 기억이 나는군요...ㅎㄷㄷ
겨울 at 2017.01.12. 01:32

아 님이 작년의 그 전설의.. 

Profile image
ㅍㄹ촉 at 2017.01.12. 16:43
엥 작년정모에서 바지단추찢어진거랑 술먹고 운거말고는 기억안나는데...
Profile image
ㅍㄹ촉 at 2017.01.12. 01:24
제마나인 2중대(그냥 한의머생이 많아서 그렇게 말했습니다^^)라는 말을 옛날 콕챗에서 했었는데, 올해에는 어떤 분이 콕에서 한의학도의 길에 들어설지 기대됩니다....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17 이 사이트의 실세는 누구일까? [14] sudolE 16.10.05. 619
816 에게, 겨우 요만큼? [3] 코드킴 16.09.12. 556
815 전례가 없다고 해도 너무 이건 호들갑인듯 [14] file 하야로비 16.09.13. 510
814 공식 입장 표명 [3] 허혁재 16.10.05. 505
813 오프라인 상담 안내입니다 [30] 허혁재 16.11.23. 484
812 컴공은 프로그램 만들거나 해킹하는데가 아님.ssul [15] 파막 16.08.18. 463
811 일격필살 표지 [17] file 허혁재 16.08.28. 458
810 오수썰 범람으로 정리했습니다.. [3] 허혁재 16.08.22. 435
809 아폭아재 이슴미가 [4] 토미 16.07.28. 419
808 일격 이뻐요 [14] file 허혁재 16.09.08. 418
807 수능날 도시락(7끼 공부법) [11] ㅍㄹ촉 16.11.14. 412
806 친형이 공익뜸 [15] ㅍㄹ촉 16.08.24. 410
805 콕콕썰 (2) [16] 허혁재 16.10.31. 406
804 채팅 폐쇄했습니다 + 망사이트? [12] 허혁재 16.12.30. 403
803 내년에도 수능봅니다. [14] 솔로깡 16.12.16. 396
802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20] 카스텔 16.11.18. 391
801 이맘때쯤 기억에 떠오르는 두 닉네임 [5] 솔로깡 16.11.11. 368
800 님들 독서실 비용 얼만가요. [12] 야채추가 16.08.07. 363
799 인터넷에서 모르는 사람한테 뒷땅 당했다. [11] 야채추가 16.09.10. 361
798 인터넷 첫 정모썰 [7] 김환철 16.08.25. 357
797 에효 얼마나 학벌이 고팠으면 오르비가서 학벌 사칭하고 수기쓰고 별 .x를 다하셨나 [4] 그대안의Blue 16.12.15. 352
796 오프라인 상담 끌어올림 [19] 허혁재 16.11.29. 351
795 학종전형으로 수시쓴다고 학원 나간 고3 카카오톡 프로필이 [14] Immortality 16.08.31. 350
794 올해 구매 혹은 구매예정인 모의고사 목록 + 모의고사 평가 [4] 솔로깡 16.08.25. 339
793 콕콕썰 (1) [6] 허혁재 16.10.28. 339
792 콕콕 회원들과 함께 [2] file 허혁재 16.11.12. 337
791 Legacy 발굴단 - 8월 1주차 [5] 허혁재 16.07.31. 335
790 야채추가입니다. 100 84 100 [11] 신신파프 16.11.17. 335
789 일격필살 저자분들 혹시 내년에도 일격필살 출시하신다면 내년 표지는 발로 해주시면 안될까요? [5] 고뿔잽이 16.09.25. 332
788 누가 이 끔찍한 혼종을 만들었는가 [11] file 피아테 16.09.17. 329
787 두고봐라 허햑재! 댓가를 톡톡히 치르게 해 주겠다 [8] 김환철 16.08.22. 326
786 여러분 정말 너무 고생하셨습니다 [13] 허혁재 16.11.18. 325
785 독점시장이 경쟁시장으로 변한 결과 [10] file 피아테 16.09.09. 324
784 이게 사고 싶습니다 [14] file 피아테 16.08.22. 323
783 허혁재님 5수썰을 읽고 질문드립니다. [4] 칼하트후드 16.08.25. 322
782 올해로 탈입시 해야겠습니다 [15] 알파카 16.11.18. 321
781 그분은 지금 어디있나 [3] 용가리튀김 16.10.09. 317
780 안녕하세요 ( 수정) [18] 피글렛 16.11.07. 314
779 누가한건진 모르겠는데 [3] 허혁재 16.11.11. 314
778 콕콕이 이렇게 댄 이유 [5] 히히히히 16.11.02. 313